'티볼리'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7.06.13 비교체험 극과 극, 책상비교
  2. 2003.10.10 라디오는 역시 모노!
심심풀이 낙서2007. 6. 13. 19:38
2005년 9월. 대망의 엑소더스가 있기 전...
나의 근무환경은 이랬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먼저 전경. 여기서 주목할 만한 것은 책상의 넓이와 파티션의 높이. 일어서서도 지나가는 사람조차 안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책상의 좌측 상세. 저 정도는 다른 사람들에 비하면 그냥 보통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측면 상세. 뭐 특별할 것은 없다. 그냥 지저분 할 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좌측 선반 상세. 가샤폰과 작은 크기의 피규어들. 여고생 캐릭터가 많아서 뭐 Hentai로 오해도 많이 받았지만
그냥 인형의 취향 일 뿐이다. 앗...오사카가 넘어져 있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것은 무엇이냐... 책상 발치에 있는 더블 우퍼. JBL Music-1 의 우퍼이다. 이 때만해도 파티션 높이가 있어서
조용히 음악을 듣는 것은 남에게 방해가 안되었었다. 맨 위 사진을 보면 책상위에 간단한 CD리시버도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다 감성적인 라디오 청취를 위해서 들였던 Tivoli Audio Model One.
모노 라디오지만 2단 기어의 다이얼을 돌려 정밀하게 튜닝을 하는 것이나 지직거리는 아날로그의 맛.
최신 기술이 들어가 내장안테나를 통한 수신률도 끝내주지만 원목 인클로져에서 나오는 소리도 수준급이다.




그런데... 지금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니터가 LCD로 바뀌었고 2개에서 3개로 바뀐 것 말고는 ...
뭐 고층이라 전망이 좋다면 좋을까? 내다봐야 공장만 보이지만서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엇보다 취약한 것은 낮은 파티션과 삭막한 분위기. 떠들수도 없다.

아~ 옛날이여~!
Posted by M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음악2003. 10. 10. 11:53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마 전에 구입했던 티볼리 오디오 모델1(Tivoli audio model 1) 입니다.
요즘 시대에 안 어울리는 아날로그 제품인데다 모노! 라디오이지요.
하지만 겉모양만 이렇게 생겼지 내부는 첨단제품으로 이루어져 있다고 합니다.
라디오 수신감도는 정말 혀를 내두를 만합니다.
집에서 들어보니 생전 처음보는 주파수도 많이 잡히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겉의 케이스는 월넛색의 원목입니다.
전체적으로 묵직하고 나무 촉감이 굉장히 따뜻하고 좋습니다.
케이스 마감도 꽤 훌륭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원을 넣고 아래쪽 노브를 돌려 FM이나 AM으로 놓으면 전원이 들어옵니다.
원래 전원 LED는 위쪽이고 밝은 초록색, 아래쪽 약간 큰 LED는 Tuning 감도를
알려주는 LED로 오렌지 색인데 저렇게 나왔네요.
LED 의 느낌이 굉장히 좋습니다. 감도가 좋으면 가장 밝게, 나쁘면 어두워지는데
정말 아날로그 느낌 확실히 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Tuning 을 위한 다이얼입니다. 아래쪽에 AM주파수가 쓰여있고
위쪽에 FM주파수가 쓰여있습니다.
다이얼에 5:1 감속기어를 사용하여 굉장히 정밀하게 튜닝 가능합니다.
그리고 다이얼도 묵직하니 돌리는 느낌 좋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체적인 사진. 실제로 보면 정말 예쁩니다.

얼마 전까지는 사무실의 책상 위에서 음악을 들려주고 있었습니다.
사무실에서 들어도 다른 사람에게 피해가 가지 않을 정도로 뭐랄까..
볼륨이 크지 않은 상태에서도 목소리가 확실하게 전달되고
소리가 전반적으로 쏘지 않고 따뜻합니다. 저음도 묵직하니 잘납니다.
먼지 뒤집어쓰지 말라고 전화기선반 밑에 모셔두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지만 아무래도 사무실에선 제값을 못하는 것 같아서 어머니께 드렸고
지금은 부엌에서 어머니를 즐겁게 해드리고 있습니다.

대부분이 정말 마음에 쏙 들지만..
좀 안타까운 점은 볼륨이나 튜닝 다이얼 노브가 플라스틱 느낌이 너무 난다는 점입니다.
알루미늄이나 크롬 도금된 금속재질로 만들었다면 더더욱 아날로그 느낌이 났을것 같은데..
그리고 볼륨을 미세하기 조절하기가 힘든 것도 문제라면 문제입니다.
사무실이라서 더더욱 그렇지만 듣기 좋은 음량 맞추기가 힘듭니다.
게다가 튜너의 특성상 주파수마다 음량이 조금씩 차이가 나니 볼륨 조절을
자주하게 되는데..이거 미세하게 안되는건 정말 아쉽네요.

제가 구입한 것은 월넛색이지만 색상은 5가지로 아주 다양합니다.
그리고 모노 라디오인 모델1 뿐만 아니라 2, 3는 스테레오 라디오, CD플레이어,
심지어는 서브우퍼 시리즈까지 있더라구요.

티볼리오디오 홈페이지 ▷ http://www.tivoliaudio.com

Posted by M군

댓글을 달아 주세요